기다리자. White iPhone 4 를 위하여!

iPhone 4 발표를 WWDC 에 한뒤로, 화요일 6.15.2010 Apple 에서는 Pre-Order 를 받기 시작했습니다. 우연찮게 store.apple.com 이 업데이트 준비중이였고, 밤 12시가 되어서 문이 열렸고 Pre-order 는 시작됐습니다.

근데 장난이 아니더군요. 저는 2년전에 3G 를 구입한터라 Replacing 으로 들어갔더니 간단하게 제 번호를 넣으면 나와야 하는 것들이 나오지 않고 있었습니다. 그러기를 몇차례 반복했지만 실패로 끝났습니다. 그때는 AT&T 에서 업그레이드가 가능해서 오더를 해도 가능했는데 웬지 기다려 보고 싶더군요. 하얀색이 나올때 까지 말입니다.

일단 마음은 접었습니다. 그렇다고 편한건 아니고, 출시 6/24 당일 휴가내고 갈까도 생각했지만 7/8월 말에나 나온다는 하얀색을 기다려 보기로 했습니다.

하루에도 몇번씩 Pre-order 를 넣어을까? 그날 줄을 서볼까? 고민하게 만드는 iPhone.

참 대단한것 같습니다.

나도 이제 Navigation 제대로 써볼 수 있겠구나. ㅎㅎㅎ